CEO

사람을 위해 청하다, 세상을 향해 청하다
靑(Blue) for mankind, 靑(Blue) for the planet.
靑×淸×聽×請×廳

상상하는 것이 현실이 되는 컨버전스의 세상-BLUEAGE

BLUEAGE, The World of Convergence where All Imaginations Come True!

숨 가쁘게 변하는 21세기, 소셜 플랫폼, 비즈니스의 패러다임, 미디어의 형태는 완전히 달라졌습니다. 경계는 흐려지다 못해 모호해 지고 파괴되었습니다. 이제 콘텐츠와 플랫폼, 마케팅과 테크놀로지, 온라인과 오프라인의 세계가 융합되지 못하는 비즈니스는 성공할 수 없는 시대입니다. 이 때문에 최고경영자로서의 덕목과 능력으로 평가받던 경험과 전문성은 새로운 패러다임에 적응하는데 오히려 심각한 장애가 되고 말았습니다.
21st century, the icon of fast change, social media platform, business paradigm and the form of media have changed completely. The boundary of them has faded, become unclear and destroyed. Now a business that does not go along with convergence of contents and platform or marketing and technology or online and offline world is no longer successful in these days. Therefore experiences and expertise that used to be treated as virtue and capability of CEOs and directors, are now a huge barrier for them to get adjusted to a new paradigm.

서로 다른 영역이라고 생각했던 것들의 경계가 무너지고 유기적으로 결합하면서 새로운 성장과 혁신의 형태로 나타나고 있습니다. 이렇게 프로세스와 언어들이 하루가 다르게 변하는 새로운 패러다임에서 기업들은 살아남기 위한 치열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온·오프라인의 경계는 무너지고 가상과 현실의 구분은 사라졌습니다. 플랫폼을 넘나들며 콘텐츠가 융합합니다. 최근 전통적인 매체에서 벗어나 더 다양해지고 강력해진 첨단 테크놀로지, 플랫폼과 플랫폼이 결합한 제3의 플랫폼으로 진화하고 있습니다.
Those regarded as different fields combined together since their boundaries have failed then appeared with a new shape of growth and innovation. Companies and enterprises are struggling to survive under this paradigm on which processes and languages keep changing on a daily basis. The boundary between online and offline had gone and the difference of virtual reality and reality disappeared. Contents are converging one another regardless of their platforms. Recently the high technology that got out of typical platforms has become more various and powerful and also different platforms combined together evolve into the 3rd platform.

컨버전스(Convergence)의 개념을 이해하지 못하는 혹자는 이러한 멀티 플랫폼과 다변화된 비즈니스구조를 전문성의 부족으로 이어질 수 있다고 섣부른 판단을 합니다. 이제 일하는 방식도 달라져야 하며 비즈니스 구조도 달라져야 합니다. 소비의 행태도 산업의 구조도 진화하고 있으며 기업은 그에 맞는 더욱 치밀한 전략이 필요한 시대입니다.
Those who don't understand the concept of 'Convergence' judges too early saying 'this multi-platforms and various business structure may lead them to lack of professionality.' However now is the time to change work method, given a changing business structure. The more consumption pattern and the structure of industry change, the more precise and accurate strategies are required to satisfy them in this era.

시시각각 변하는 환경속에서 다양한 플랫폼을 비즈니스구조로 연결하고, 마법과 같은 스토리텔링과 콘텐츠를 기반으로 상상하는 것이 현실이 되는 컨버전스의 세상을 만들어 가시길 원하신다면 블루에이지의 패밀리를 만나 보시기 바랍니다.
In ever-changing circumstances, if you are willing to connect diverse platforms to your business structure and be the who can make the world of convergence where all dreams come true based on magical storytelling and other contents, then please meet the Blueage family.




BLUEAGE DEO 김 현 청


DEO...Design Excutive Officer
디자인적 사고로 구시대적 고정관념과 경영방법을 탈피하고 불가능하다고 생각되었던 특색들을 결합시키는 새로운 세대의 리더를 말합니다. 이들은 분석적이고, 창조적이며, 통념을 바꾸고 시스템을 구축합니다.
New generation's leaders who have design base thinking, get out of outdated stereo types and management system and connect and converge different characteristics that no one ever tried. They are analytic, creative, changing social convention and build new systems.



Brian KIM 김 현 청


콘텐츠기획자, 스토리 마케터, 출판저널리스트, 국제구호개발가, 로푸드지도자, 오지여행가
Contents Planner, Story Marketer, Publisher and Journalist, International Relief Developer, Rawfood Instructor, Remote Area Explorer


Blueage 회장
(주)모음플래닛 대표이사
서울리더스클럽 회장
도서출판 ENTERPOST 대표
한류리뷰어 THE BURNING CELEBRITY 발행인
대한 생활체육회 (사)SAKA 부회장, 총괄위원장
제25차 세계생활체육연맹 총회 조직위원
국제구호개발기구 (사)GATE 이사
ARThive·K-artnews 대표
(재)제일장학회 이사
EBS리딩클럽 (주)이키든 사업운영본부장
대한민국위멘위원회 상임위원